경기도(북부청)고양시의정부양주동두천포천연천교육(교육지원청)경찰서*소방서*보건소정치*의회경제/사회문화/교육/여성연예오피니언경기도의회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의양신문 창간사   부동산  
편집  2024.07.12 [09:55]


경기도(북부청)
정치/의회
경제/사회
문화/교육/여성
사람들
미디어
기획/특집
경기도의회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광고/제휴 안내
의양신문 후원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경기도(북부청) > 경제/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동연 "대북전단 살포 예상 지역에 특사경 출동. 순찰 강화하겠다"
대북전단 살포 단속, 도민 안전 및 평화 위한 조치 강조
 
의양신문

경기도, 611일 북한 오물 풍선 대응 긴급 대책회의 열어

- 현 상황 분석 및 상황공조, 대북전단 살포 관련 대응 방안 논의

- 대북 확성기 방송 재개에 따른 접적지역 도민안전 대책 기관별 협조사항 토의

기도, 대북전단 살포에 대한 특사경 순찰 강화 및 안보상황 악화 시 위험지구 지정

  © 의양신문

[의양신문=박진영기자]김동연 경기도지사가 최근 북한의 오물 풍선 살포, 정부의 대북 확성기 방송재개 등 한반도 긴장 수위가 높아진 것에 대해 특별사법경찰관 순찰 등 도민 안전을 위한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김동연 지사는 11일 도청에서 긴급 유관기관 대책회의를 열고 한반도 긴장이 고조되고 있다. 도민, 국민 보호를 위한 공조가 시급한 상황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 의양신문

 

김 지사는 대북전단 살포 예상 지역에 즉시 특별사법경찰관들을 출동시켜 순찰하고 감시를 강화하도록 하겠다면서 이와 같은 경기도의 조치는 단순히대북전단에 대한 대응의 차원이 아니라 도민과 국민의 안전 그리고 평화를 지키기 위한 취지라고 강조했다.

이어 경기도는 평화를 위협하는 행위에 단호히 대처하면서 도민 안전을 지키겠다접경지역 안보상황이 악화될 경우에 재난발생 우려 단계로 보고, 관련 법령에 따라서 위험지구를 지정하고 전단살포 행위 단속 등 조치할 계획이다고 덧붙였다.

날 회의는 최근 잇따른 북한의 오물 풍선 도발, 정부의 9·19 군사합의 효정지, 대북 확성기 방송 재개 등 남북 강대강 대치에 따른 북한의 추가도발 가능성을 대비해 마련됐다.

상황 분석과 공조 강화 방안, 대북전단 살포 관련 대응 방안, 대북 확성기 방송 재개에 따른 접적지역 도민안전대책 기관별 협조사항 등이 논의됐다.

회의에는 육군·해군·공군·해병대 주요 관계관을 비롯한 경기소방재난본부장, 경기북부소방재난본부장, 경찰 주요 직위자와 함께 경기북부 접경지역 시군 부단체장(파주, 김포, 포천, 연천)도 참석했다.

앞서, 도는 북한의 오물 풍선 이후 528일 수원 등 13개 시군에, 62·8·9일 경기도 전역에 위급재난문자 또는 안전안내문자를 발송한 바 있다. 특히 북한의 추가 도발에 대응하고 유관기관 상황 공유를 위해 비상대비황실을 지난 2일부터 운영하고 있으며, 지난 3일과 4일 관련 대책 회의를열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6/12 [05:11]  최종편집: ⓒ 의양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최근 인기기사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 안내의양신문 후원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경기도 양주시 백석읍 고릉말로86 샤인빌딩 1-302호 ㅣ대표전화 031) 829-3242, 070-4118-9745ㅣ발행.편집인 이대우ㅣ청소년보호책임자 이대우ㅣ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 50042 ㅣ 등록일 : 2008년 2월 13일ㅣ
의양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의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jh0909@naver.com(카톡 동일)/ldw3242@daum.net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