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북부청)고양시의정부양주동두천포천연천교육(교육지원청)경찰서*소방서*보건소정치*의회경제/사회문화/교육/여성연예오피니언경기도의회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의양신문 창간사   부동산   공지사항   인사발령  
편집  2023.09.26 [12:28]


정치*의회
공지사항
인사발령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광고/제휴 안내
의양신문 후원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정치*의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배부른 교육청 곳간 채워주는 허기진 지자체”
 
의양신문

각 시도의 재정여건 어려운 상황에서도 시도교육청에 대한 전출금 매년 증가

 

지방교육재정, 중앙정부 이전수입 + 지방자치단체 이전수입으로 구성

지방자치단체 이전수입은 법정지출금과 비법정전출금으로 구성되며, 특히 법정전출금의 경우 중앙정부의 지방교육재정교부금과 마찬가지로 지방세 일정비율 연동

-2017113,674억원 2019117,214억원 2021131,661억원

지방자치단체의 경우 코로나19로 인한 감염병 대응, 복지수요 증가 등으로 재정여건 어려운 상황에서 현행 교육청으로의 전출금 제도 개선 요구

 

 

[의양신문=박진영기자]이태규 의원(국민의힘 교육위원회 간사)17개 시도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검토한 결과, 각 지방자치단체로부터 시도교육청으로의 전출금이 매년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방교육재정은 지방교육자치에 관한 법률에 따른 교육비특별회계를 중심으로 중앙정부로부터의 이전수입, 지방자치단체로부터의 이전수입 및 교육청 소관 기관의 자체수입 등을 기초로 하여 구성된다. 이 중 지방자치단체로부터 관계법령에 의해 시도교육청으로 이전되는 수입이 전출금이다.

 

지방교육재정교부금에 따르면 전출금은 법령 규정에 의해 반드시 이전되어야 하는 법정전출금(11조 제2)과 법률에 근거가 없더라도 관할구역의 교육ㆍ학예 진흥을 위하여 별도 경비를 교육비특별회계로 전출이 가능한 비법정전출금(11조 제9)이 있다.

 

특히 법정전출금의 경우 중앙정부의 지방교육재정교부금 중 내국세의 20.79% 연동되어 있는 것과 마찬가지로 시도별로 지방세 일정비율이 전출금으로 이전되도록 법률로 규정되어 있는데, 서울특별시의 경우 10%, 광역시 및 경기도, 제주특별자치도는 5%, 그 밖의 도는 3.6%를 지방세에서 교육청 전출금으로 부담해야 한다.

 

이에 따라 매년 지방자치단체에서 각 시도교육청에 이전하는 법정 및 비법정전출금 총액규모를 보면 2017113674억원에 비해 2021년에는 131661억원으로 약 2조원 가까이 증가하였다. 시도별로 보면 서울이 201734504억원에서 20214349억원으로 약 6천억원 정도가 증가했고, 경기도가 201725352억원에서 20213563억원으로 약 5천억원 정도 증가하였다.

 

이와 관련하여 각 지방자치단체들은 공통적으로 코로나19 등으로 인한 감염병 대응 및 고령인구 급증에 따른 복지수요 증가, 국비보조금 대응 투자비 증가 등 지방자치단체의 재정여건이 어려워 지방채까지 발행하여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데 반해, 교육청의 경우 학생수 감소 등 교육여건의 변화에 대한 고려없이 중앙정부에서 부담하는 내국세와 지방자치단체에서 부담하는 지방세 연동 규정으로 전출규모가 결정고 있어 이에 대한 개선 필요성을 제기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태규 의원은 각 시도교육청의 경우 사전 계획된 사업에 비해 추가경정예산 등을 통해 증액된 예산을 사용할 사업들이 마련되지 않아 기금으로 적립하고 있는 실정이라고 하면서, “각 지방자치단체가 제기하는 문제점들을 종합해 볼 때 각 시도에서도 시도교육청의 예산증가에 따른 지방교육재정 관련 제도 개선 필요성을 공감하고 있는 상황이므로, 중앙이전의 지방교육재정교부금 개편과 함께 재정의 효율적이고 균등한 배분에 대한 전체적인 검토가 필요하다.”며 지방교육재정 관련 제도 개편 필요성을 강조하였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2/10/13 [15:29]  최종편집: ⓒ 의양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1/6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 안내의양신문 후원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경기도 양주시 백석읍 고릉말로86 샤인빌딩 1-302호 ㅣ대표전화 031) 829-3242, 070-4118-9745ㅣ발행.편집인 이대우ㅣ청소년보호책임자 이대우ㅣ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 50042 ㅣ 등록일 : 2008년 2월 13일ㅣ
의양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의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jh0909@naver.com(카톡 동일)/ldw3242@daum.net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