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북부청)고양시의정부양주동두천포천연천교육(교육지원청)경찰서*소방서*보건소정치*의회경제/사회문화/교육/여성연예오피니언경기도의회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의양신문 창간사   부동산  
편집  2024.07.23 [13:15]


정치*의회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광고/제휴 안내
의양신문 후원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정치*의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극감]‘제2의 한동훈 되겠다’ 관광공사 낙하산 부사장, 부당노동행위 일삼아
 
의양신문

국정감사 불러달라이재환 부사장, 지난해 12월 부임 이후 전횡 일삼아

노조법 제81조가 정한 부당노동행위(지배·개입)’ 위반 소지, 징역선고 가능한 중대범죄

정의당 류호정 이재환 부사장, 노동조합 향한 일방적 스토킹 멈춰야

▲     © 의양신문

[의양신문=박진영기자]19일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정의당 류호정 국회의원은 한국관광공사 이재환 부사장의 전횡과 노동조합법상 부당노동행위(81)에 대해 질타했다.

 

류호정 의원은 본격적인 질의 시작전에 이재환 부사장이 한국관광공사 노동조합과의 소통 과정에서 국정감사에 나를 불러줬으면 좋겠다. 2의 한동훈이 되어서 나에게 질문하는 의원들을 오히려 곤란하게 할 거다라고 발언한 내용을 언급하며, “중년의 허세라고 꼬집었다.

 

류 의원은 노동조합법 제81조는 부당노동행위에 대해서 정하고 있다라며, “‘노조위원장 일일 동선보고도 지시해서 보고 받으신 적 있던데, 이런 업무지시는 노조법상 부당노동행위로 징역형도 받을 수 있는 중대 범죄라고 강하게 질타했다. 또한 류 의원은 이재환 부사장의 노조위원장 정도는 내 맘대로 할 수 있다. 오시아노로 보내버리겠다라고 발언 내용을 지적하며, “부당한 노조탄압으로 볼 수 있는 언행이라고 지적했다.

 

현행 노동조합 및 노동관계조정법 제81조에 따르면, 이재환 부사장의 위원장 일일 동선보고 지시 등의 행위는 노동조합의 회의나 모임, 결의에 대한 방해감시 등 노동조합의 내부 운영에 대한 간섭이나 방해로, 노동조합법이 정한 부당노동행위 (지배 개입)의 소지가 있으며, 이를 위반한 자는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2천만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질 수 있다.

 

류호정 의원은 이재환 부사장의 부당노동행위성 업무지시, 과도한 노조탄압 등 부적절한 언행에 대해 노조에 관심이 많으신 것 같은데, 양방향 사랑이 있고 한방향 스토킹이 있다라며, “노동조합에 이런 관심은 갖지 마시기 바랍니다라며, 노동조합과의 소통을 주문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3/10/19 [13:52]  최종편집: ⓒ 의양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최근 인기기사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 안내의양신문 후원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경기도 양주시 백석읍 고릉말로86 샤인빌딩 1-302호 ㅣ대표전화 031) 829-3242, 070-4118-9745ㅣ발행.편집인 이대우ㅣ청소년보호책임자 이대우ㅣ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 50042 ㅣ 등록일 : 2008년 2월 13일ㅣ
의양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의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jh0909@naver.com(카톡 동일)/ldw3242@daum.net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