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북부청)의정부양주포천동두천연천교육경찰서*소방서*보건소지역명소동정오늘의 운세지역소식 및 모집연예오피니언경기도의회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의양신문 창간사   부동산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편집  2020.01.26 [23:51]


연예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광고/제휴 안내
의양신문 후원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병철, 유재석 ‘쓰리타임즈 선배’ 특별한 인연 화제
유산슬 만나 휴게소 버스킹 꿀팁 한 수 전수
 
의양신문

,흥만렙노력형 가수 다양한 이슈로 관심집중

, ‘송가인 저격말도 안 되는 오해 해명

 

▲     © 의양신문

 

[의양신문=윤경숙기자]넘치는 에너지와 폭발적인 무대매너로 트로트계 싸이로 불리는 이병철이 요즘 성인가요계에 가장 핫한 유산슬과 아주 특별한 인연이 이어지며 화제가 되고 있다.

2016년 발표한 댄스트로트 인생 뭐 있나를 들려주며 전국에 터보 개다리춤열풍을 일으키고 있는 그가 유재석이 독특한 행보를 할 때마다 현장에서 마주친 선배로 알짜배기 팁을 전수하고 있는 것.

 

유재석이 무한도전에서 서프라이즈에 출연 할 당시 재연배우로도 활동했던 이병철은 촬영차에서 만난 유재석에게 서프라이즈식 연기 비법을 전해주며 첫 인연을 맺었다. 이병철은 버스와 촬영 현장에서 틈틈이 대화를 나누며 분위기를 유쾌하게 하는 등 쏠쏠한 재미를 선물했다.

▲     © 의양신문

 

놀면 뭐하니?’에서는 사랑의 재개발뮤직비디오 촬영현장에서 만나 낯선 현장 분위기에 적응하지 못하는 유재석의 긴장을 풀어주는가하면 유머러스한 입담으로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았다.

 

이어 지난 28일에는 망향휴게소에서 오래전부터 꾸준히 해온 이병철의 휴게소 화장실 앞 버스킹현장에 유재석이 등장. 휴게소 버스킹 노하우를 전수하며 1시간여 동안 신나는 버스킹 공연을 펼쳤다.

▲     © 의양신문

 

유산슬과 함께 한 이병철의 휴게소 버스킹 공연은 유튜브에 유재석 이병철 개다리조합 망향휴게소 버스킹 (Feat.짜사이 조세호)’라는 타이틀로 올려진 영상이 26만 조회 수를 기록하는 등 온라인에서 뜨거운 화제가 되고 있다.

 

유재석의 쓰리타임즈 선배가 된 이병철은 유재석 씨는 항상 만날 때마다 반갑게 인사하고 안부를 묻는 사람이다. 별것 아닌 얘기도 귀 담아 듣고 바로 실천하는 모습에 많이 보고 배운다라며 유산슬 열풍이 트로트 활성화에 큰 힘이 되고 있다. 다양한 연령층에 트로트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물 들어왔을 때 모두 합심해 큰 바다로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자는 각오를 보였다.

 

이병철은 2009년 정식 데뷔 후 흥만렙노력형 가수, 공연 현장에서는 객석을 초토화 시켜 무대 위의 쓰나미로 불리며 어디든 흥이 필요하고 분위기를 끌어 올려야 할 때 가장 먼저 찾는 최고의 행사 가수로 사랑받고 있다.

 

최근에는 인생 뭐 있나를 비롯해 매화’ ‘오빤 강북스타일등 자신의 히트곡과 인기 트로트 커버곡 등 180여곡이 담긴 컴필레이션 앨범을 발표하며 고속도로 싸이로 사랑 받고 있다.

 

성인가요, 특히 행사에서 가장 먼저 꼽히는 이병철은 최근 유튜브 방송에 출연해 행사관련 질문에 대한 대답이 송가인 저격으로 오해를 사고 있어 안타까움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축제나 행사 등의 현장 분위기와 최고의 주가를 보여주고 있는 송가인의 인기에 대한 이야기가 합쳐지며 송가인 행사 출연료 불만을 표시한 것처럼 보였다고 설명했다.

 

이병철은 누구보다도 어려운 시절을 이겨내고 최고의 자리에 오른 송가인 양에게는 하루 종일 쳐도 박수가 모자랄 정도라며 송가인 유산슬은 물론이고 다양한 트로트 가수들에게 관심을 보내 달라는 당부를 밝혔다. [사진제공 호박덩쿨]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2/13 [07:53]  최종편집: ⓒ 의양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1/5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 안내의양신문 후원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경기도 양주시 화합로 1258번길 15 3동 404호ㅣ대표전화 031) 829-3242, 070-4118-9745ㅣ발행.편집인 이대우ㅣ청소년보호책임자 이대우ㅣ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 50042 ㅣ 등록일 : 2008년 2월 13일ㅣ
의양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의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jh0909@naver.com, uynews@daum.net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